본문바로가기

암행어사와 왕

암행어사는 임무를 마친 뒤에 왕에게 보고를 했어요.

암행어사는 자신의 임무를 모두 마친 뒤에 서계 (書啓)와 별단(別單)이라는 두 가지의 보고서를 왕에게 바쳤어요.

서계:관찰사나 수령의 잘잘못을 구체적으로기록한 보고서, 별단:백성들의 사정과 생활형편, 효자와 열녀등의 아름다운 이야기를 적은 보고서

서계는 관찰사나 수령의 잘잘못을 구체적으로 기록한 보고서예요. 별단은 자기가 보고들은 백성들의 사정과 생활 형편, 효자와 열녀 등의 아름다운 이야기를 적은 보고서예요. 왕은 암행어사에게서 이 서계와 별단을 받아보고 잘못한 것은 바로잡고 잘한 것은 상을 주었어요.